최종구 금융위원장 “채권단 입장 밝혀져...아시아나 자구계획 추가 협의할 것”

김은해 | 기사입력 2019/04/12 [22:18]

최종구 금융위원장 “채권단 입장 밝혀져...아시아나 자구계획 추가 협의할 것”

김은해 | 입력 : 2019/04/12 [22:18]

▲ 최종구 금융위원장     © jmb방송


[jmb방송=김은해 기자]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채권단과 금호아시아나그룹이 자구계획에 대한 추가 협의를 진행할 것"이라고 12일 밝혔다. 

 

최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본점에서 일부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말했다. 

 

최 위원장은 향후 절차를 묻는 질문에 "채권단의 입장이 분명히 밝혀졌으니 추가로 (금호 측과) 협의 과정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저도 마찬가지고 그걸 기다려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금호 측이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한다고 하면 옳은 방향이냐는 질문에 "기다려 달라"며 말을 아꼈다.

 

앞서 아시아나 채권단은 금호아시아나그룹이 제출한 자구계획에 대해 "시장의 신뢰를 회복하기에는 미흡하다"고 판단했다며 사실상 거부했다. 

 

또 최 위원장 역시 "대주주의 재기가 아니라 아시아나항공이라는 회사를 살리기 위한 것이 돼야 한다"며 '박 회장이 물러나더라도 아들이 경영하겠다는 식의 안이라면 받아들이기 힘들다'는 취지의 입장을 내놓은 바 있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