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여덟의 순간' 강기영 캐스팅 확정! 옹성우-김향기와 호흡

안희정 | 기사입력 2019/03/13 [13:57]

'열여덟의 순간' 강기영 캐스팅 확정! 옹성우-김향기와 호흡

안희정 | 입력 : 2019/03/13 [13:57]


[jmb방송=안희정 기자] ‘열여덟의 순간’에 탄탄한 연기 내공과 독보적 매력을 지닌 강기영이 합류해 기대를 높인다.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 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은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이다.

 

사소한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순간을 리얼하고 깊숙하게 담아내 풋풋한 감성을 자극하고 진한 공감을 선사한다.

 

앞서 뜨거운 화제를 모은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의 만남에 이어 ‘믿고 보는 배우’ 강기영까지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차별화된 ‘감성만렙’ 청춘 드라마를 기대케 한다.

 

강기영은 극 중 고독이 습관이 된 소년 최준우(옹성우 분)의 부담임 ‘오한결’로 분한다. 오한결은 대책 없는 초짜 선생이지만, 아이들과 부딪히고 성장하며 진짜 선생으로 거듭나는 인물이다. 전학생 준우를 세상과 연결해주고 꽤 괜찮은 어른, 꽤 괜찮은 선생으로 변모하는 오한결 역으로 강기영은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최근 영화, 드라마, 예능을 종횡무진하며 ‘美친’ 존재감을 과시한 강기영은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 ‘김비서가 왜 그럴까’, ‘내 뒤에 테리우스’을 비롯해 영화 ‘너의 결혼식’ 등에서 흥행을 이끌며 맹활약했다. ‘열여덟의 순간’에서는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 등과 특별한 ‘사제 케미’로 극의 중심을 탄탄히 잡는다.

 

강기영은 “새로운 작품을 만날 때마다 많이 느끼고 배우는데, 이렇게 또 다른 결을 가진 캐릭터를 만나게 되어 감사한 마음이다. ‘오한결’은 학생들과 소통하고 교감하며 함께 성장하는 인물인 만큼, 저에게도 또 다른 도전이 될 것 같다”는 기대를 드러내며 “시청자 여러분께도 찬란하게 빛나는 ‘열여덟의 순간’으로 남을 수 있도록 열심히 연기하겠다”는 굳은 각오를 밝혔다.

 

한편, ‘열여덟의 순간’은 JTBC 드라마페스타 ‘힙한선생’, 2부작 단막극 ‘한여름의 추억’을 통해 섬세한 연출력과 감성적인 영상미로 호평을 끌어낸 심나연 감독과 드라마 ‘공부의 신’, ‘브레인’, ‘완벽한 아내’ 등을 통해 참신한 필력을 인정받은 윤경아 작가가 의기투합해 감성을 자극하는 새로운 청춘 학원물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이메일 : >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