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조국 장관 동생의 전 처...자택 압수수색"

박한수 | 기사입력 2019/09/10 [20:13]

檢, 조국 장관 동생의 전 처...자택 압수수색"

박한수 | 입력 : 2019/09/10 [20:13]

▲     © jmb방송


[jmb방송=박한수 기자]조국(54)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10일 조 장관 동생 전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10일 오전 10시쯤 부산 해운대구 좌동에 있는 조 모 (51) 씨 자택에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하고 있다.

 

조 씨는 조 후보자 남동생과 위장이혼하고 조 후보자 가족과 이례적인 부동산 매매를 했다는 의혹을 받아왔다.

 

조 씨는 지난 19일 언론에 낸 입장문에서 "남편과 위장이혼하고 조 후보자 가족과 부동산을 위장 매매했다는 것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라며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국내 모 항공사 직원인 조 씨는 지난달 29일 근무차 김해공항 국제선 청사에서 출국하려다 출입국사무소 측에 의해 제지당해 출국금지된 사실이 확인됐다. 조국(54)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10일 조 장관 동생 전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10일 오전 10시쯤 부산 해운대구 좌동에 있는 조 모 (51) 씨 자택에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하고 있다.

 

조 씨는 조 후보자 남동생과 위장이혼하고 조 후보자 가족과 이례적인 부동산 매매를 했다는 의혹을 받아왔다.

 

조 씨는 지난 19일 언론에 낸 입장문에서 "남편과 위장이혼하고 조 후보자 가족과 부동산을 위장 매매했다는 것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라며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국내 모 항공사 직원인 조 씨는 지난달 29일 근무차 김해공항 국제선 청사에서 출국하려다 출입국사무소 측에 의해 제지당해 출국금지된 사실이 확인됐다. 

<이메일 : phs88212@naver.com>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