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국회 정상화 임계점 도달...한국당, 국회 정상화 통 크게 나서달라"

김은해 | 기사입력 2019/05/15 [10:21]

이인영 "국회 정상화 임계점 도달...한국당, 국회 정상화 통 크게 나서달라"

김은해 | 입력 : 2019/05/15 [10:21]

▲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 jmb방송


[jmb방송=김은해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15일 "국회 정상화를 위한 임계점에 도달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왜 국회를 정상화해서 추가경정예산(추경)을 조속히 처리해야 하는지 자유한국당도 아주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이 원내대표는 "여론조사를 봐도 한국당의 장외투쟁에 공감하지 못한다는 국민 여론이 60%에 달한다"며 "이쯤 되면 한국당은 장외투쟁을 접거나 투쟁을 병행하면서 국회로 돌아올 때도 됐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추경은 지금 우리에게 꼭 필요한 일이고, 단 한 모금의 해갈과 같은 마중물의 성격을 가진다"며 "우리 경제 전체가 다시 회생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어제 민주평화당 유성엽 원내대표가 저를 찾아와 국회 정상화 필요성에 대해 아주 흔쾌히 동의하셨다"며 "오늘 바른미래당 새 원내대표가 선출되면 마땅히 국회 조기 정상화에 나서주실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모든 정당의 원내대표 구성이 완료되고 있고, 따라서 국회 정상화를 더 미뤄야 할 이유가 거의 없어졌다"며 "나경원 원내대표를 비롯해 한국당 차원에서 국회 정상화에 통 크게 나서주실 것을 거듭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