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연, ‘해피투게더4’ 출연 핵달달 사랑꾼의 귀염뽀짝 매력 대폭발! 상큼한 웃음 뿜뿜~

임수인 | 기사입력 2019/04/19 [09:57]

김소연, ‘해피투게더4’ 출연 핵달달 사랑꾼의 귀염뽀짝 매력 대폭발! 상큼한 웃음 뿜뿜~

임수인 | 입력 : 2019/04/19 [09:57]


[jmb방송=임수인 기자] ‘해피투게더4’에서 김소연이 이상우와의 비밀 연애 시절부터 신혼 생활까지 풀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이와 함께 ‘해피투게더4’는 동시간대 지상파 시청률 1위를 이어갔다.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해피투게더4’의 시청률은 4.4%를 기록(1부 수도권 기준), 시청률 1위를 굳건히 했다.

 

시청자들의 든든한 사랑을 받고 있는 목요일 밤의 터줏대감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지난 18일 방송은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현실 모녀 케미를 뿜어내는 김해숙-유선-김소연-김하경과 ‘스페셜 MC’ SF9 로운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과시했다. 이 가운데 김소연이 남편 이상우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폭발시켰다.

 

이날 김소연은 남편 이상우와의 비밀 연애 시절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소연은 이상우와 서로 호감을 갖고 있던 당시를 회상하며 “사귀자는 말은 서로 안 했다. 

 

그런데 이상우가 이상윤과 통화를 하던 중 ‘내 여자친구 바꿔 줄게’라고 했다”며 귀여운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이어 김소연은 “아침 7시부터 기사식당에서 데이트를 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김소연은 “다음 날 아침 7시에 다시 만나기 위해 밤 10시에 헤어졌다. 50부작 드라마를 촬영할 때보다 이상우와 데이트를 했을 때 얼굴이 더 상했다”고 밝혀 폭소를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김소연은 비밀 데이트 방법으로 ‘몸을 구부정하게 하고 다니는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김소연은 “사람들에게 안 들켰다고 생각했는데 나중에 인터넷을 보니 모른 척해주신 거였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그런가 하면 김소연은 “녹화 당일 아침에 이상우가 당근 주스를 갈아주면서 응원해줬다”고 말해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했다. 특히 김소연은 “셀카를 찍으려고 하면 어디선가 이상우가 달려와서 항상 투샷이 된다”며 연애 시절 못지 않은 신혼 생활을 공개했다. 

 

이어 김소연은 “이상우가 출연하는 드라마의 대본을 미리 보고 애정신이 있으면 건너뛴다. 대본을 못 봤을 땐 둘이 가까워진다 싶으면 빛의 속도로 방에 들어간다”며 귀여운 질투심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김소연은 이상우의 엉뚱한 매력을 폭로하기도. 앞서 이상우는 ‘해투3’에 출연해 사계절 내내 옷이 두 벌 뿐이라고 말해 놀라움을 선사한 바 있다. 

 

이에 대해 김소연은 “지금은 세 네 벌이다. 오늘 아침도 똑같은 옷을 입고 있었다”며 “가끔 보면 피부인 줄”이라고 깨알 같이 덧붙여 시청자들을 포복절도케 했다. 

 

또한 김소연은 “이상우가 보일러를 틀지 않는다”고 말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상우가 ‘바깥 추위에 서운함을 안 느끼려면 집 안도 추워야 된다’는 생각을 갖고 있었던 것. 이에 김소연은 “1인용 전기장판을 마련했다. 가끔 이상우가 추운지 발 하나를 전기 장판 위로 올려 놓는다”고 말해 웃음을 폭발시켰다.

 

이에 각종 SNS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웃다 보니까 시간 다 갔네 해투 꿀잼”, “김소연이랑 이상우 너무 잘 어울림 행쇼!”, “몸 숙이고 데이트 하는 거 진짜 웃기다 다 티날 듯”, “와 15시간 데이트는 정말 역대급. 하루도 아니고 매일을”, “드라마에서 뵙던 분들인데 예능에서는 새로운 모습 볼 수 있어서 정말 좋아요!”, “오늘 게스트들 다 귀여움 폭발~” 등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메일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