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종합센터 김포시 유치”...대한축구협회에 시민 염원 전달

김문정 | 기사입력 2019/04/14 [18:19]

“축구종합센터 김포시 유치”...대한축구협회에 시민 염원 전달

김문정 | 입력 : 2019/04/14 [18:19]

 

▲  대한축구협회 홍명보 전무이사와 정하영 김포시장이 시합을 관람하고 있다.   © jmb방송

 

[jmb방송=김은해 기자]김포시장 정하영은 13일 김포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3리그 어드밴스 김포시민축구단과 화성FC의 경기에 앞서 열린 ‘축구종합센터 김포시 유치 시민 한마음 대회’에서  “분단 이후 70년 동안 각종 규제에 묶여 큰 불편을 겪어 온 김포시에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가 유치된다면 앞으로 미래 김포시는 50년, 100년을 준비할 수 있다”며 “대한축구협회가 김포시를 선정하면 세계에서 가장 멋진 축구종합센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시민 한마음 대회에는 대한축구협회 최영일 부회장, 홍명보 전무이사와 이회택 대한축구협회 전 부회장이 참석해 축구종합센터 김포시 유치를 염원하는 김포시민의 열기를 확인했다.

 

김포시에서는 정하영 시장, 홍철호·김두관 국회의원, 신명순 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과 도의원이 참석해 대한축구협회 임원진에게 축구종합센터 김포시 유치에 대한 시민의 열망을 전달했다.

 

홍의원은 “오늘은 축구로 하나 되는 김포시를 보여주는 날이다. 김포에 유치되도록 100% 마음을 정해주었으면 한다”고 말하고, 김의원은 “축구종합센터 부지는 통일시대까지 내다보고 정해야 한다”며 김포시 유치를 희망했다.

 

이회택 전 부회장은 “대한축구협회가 알아서 잘 할 것”이라고 압박(?), 큰 웃음을 주었고, 이에 대해 최영일 부회장은 “잘 됐으면 좋겠다”고 화답, 큰 박수를 받는 등 시종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대화가 진행됐다.

 

김포시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가 김포에 유치되면 김포의 새로운 미래, 김포시의 가치를 두 배로 올릴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맞게 된다”며 “축구종합센터 김포 유치는 김포시가 남북 축구의 성지이자 평화를 이루어내는 중심도시로 나아가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강력한 유치 의사를 밝혔다.

 

▲     © jmb방송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축구, 김포시, 홍명보, 정하영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