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니’ 건강식품, "분말.환 형태 제품서 쇳가루 검출...전량 회수 폐기"

jmb방송 | 기사입력 2018/12/04 [10:00]

‘노니’ 건강식품, "분말.환 형태 제품서 쇳가루 검출...전량 회수 폐기"

jmb방송 | 입력 : 2018/12/04 [10:00]

▲     © jmb방송


[jmb방송=온혜성 기자]건강식품으로 알려진 '노니'의 분말·환 형태 제품에서 쇳가루가 다수 검출돼 서울시가 전량 회수하고 폐기했다.

 

서울시는 지난달 온라인쇼핑몰과 재래시장 등에서 판매 중인 노니 분말·환 제품 27개를 수거해 금속성 이물질 검사를 한 결과 이 중 9개 제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쇳가루가 나왔다고 밝혔다. 

 

부적합 제품 9개에서는 '식품 일반의 기준 및 규격'이 정한 기준치인 10.0mg/kg의 최소 6배, 최대 56배 이상의 쇳가루가 검출됐다. 

 

특히, 부적합 판정을 받은 9건은 모두 국내에서 제조하고 판매한 제품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분말 가공 상태로 외국에서 들여온 완제품 4건에서는 부적합 제품이 없었다. 

 

이 제품들을 검사한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노니 원료를 분쇄하는 과정에서 마모된 분쇄기의 쇳가루가 들어간 것으로 보고 있다. 

 

서울시는 위반 제품들에 대해 전량 회수하고 폐기했으며, 위반업소에 대해 행정 조치를 의뢰했다고 말했다.

 

한편 해당 제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 누리집 식품안전나라(www.foodsafetykore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