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 운영성과 보고대회 개최

김은해 | 기사입력 2018/10/31 [11:00]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 운영성과 보고대회 개최

김은해 | 입력 : 2018/10/31 [11:00]

▲ 2017년도 이행결과 감축률 우수기관 현황     © jmb방송


[jmb방송=김은해 기자]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전병성)과 31일 서울 서초구 에이티(aT)센터에서 ‘공공부문 온실가스‧에너지 목표관리 2017년도 운영성과 보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2017년도 온실가스 감축실적 우수기관을 시상하고 우수사례를 공유하여 감축목표 달성을 독려하기 위한 것으로, 환경부는 2017년 온실가스 감축실적 및 전년대비 감축률 상승 정도 등에 따라 3개 분야에서 16개 기관을 감축 우수기관으로 선정했다.

 

각 분야별로는 ‘기준배출량 대비 감축률 우수기관’으로 인천광역시 등 배출량별 5개 기관이, ‘전년 대비 감축률 상승 우수기관’으로 (재)정동극장 등 배출량별 5개 기관이, 중앙행정기관 등 공공기관 유형별 우수기관으로 6개 기관이 각각 선정됐다.  

 

이들 기관에서는 냉‧난방 온도 준수 등의 행태개선과 함께 복합(하이브리드) 보안등 설치, 에너지관리시스템 도입 등 시설개선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온실가스를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온실가스 감축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16개 기관에 대해서는 환경부 장관 표창과 함께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시설개선 자금 및 행태개선을 위한 홍보비용 등으로 사용할 수 있는 상금(각 2천만 원)을, 유공자에게는 환경부 장관 표창을 각각 수여한다.

 

서흥원 환경부 기후전략과장은 “이번 보고대회를 통해 우수감축사례를 공유함으로써 공공부문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효과적 줄이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공공부문 온실가스‧에너지 목표관리 제도는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공공기관, 지방공사‧공단, 국‧공립대학, 국립병원, 시‧도교육청 등 총 826개 기관(2017년 기준)을 대상으로 2011년부터 시작하여 매년 온실가스 감축 실적을 평가하고 있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광고